목록'서점' - 4
  • [서대문역 서점 탐방기]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책방!
  • [서대문역 서점 탐방기]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책방! 신간을 빽빽하게 진열한 서점과는 전혀 다른 매력을 가진 서점 3곳을 소개합니다. 아주 오랜 시간 자리를 지켜온 책방도 있고 막 새로 문을 연 곳도 있습니다. 흔한 서점과 다르다 보니 한 곳, 한 곳을 찾을 때마다 '이런 곳이 있다니' 생각 하실지도 모르겠습니다. 서대문역, 영천시장, 독립문 어디에서 출발하든 금방 찾아갈 수 있는 책방들이니 함께 둘러보셔도 재미있는 시간이 될 것 같습니다. 쏘피아서점 - 60년간 독일에서 직접 수입한 원서를 파는 고서점 □ 쏘피아서점 -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53(골든타워 13층) - 전화 : 02-362-2036 복도 양쪽으로 이어지는 사무실 중 '쏘피아서점'은 가장 오래된 작은 간판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
  • 함께해요 서대문/기자단이 본 세상 2019. 6. 19. 18:07
  • 중고서점(헌책방) 이야기! 찾고 싶은 책이 있다면 글벗서점으로!
  • 중고서점(헌책방) 이야기! 찾고 싶은 책이 있다면 글벗서점으로! 오래 된 서점에 가면 따스한 향수를 느끼게 됩니다. 그리고 마음마저 편안해짐을 느끼게 되지요. 신촌부근에서 40여 년 째 중고서적을 판매하고 있는 을 다녀왔습니다. 10년 이면 강산이 변하다고 하지요. 요즘은 그 주기가 더욱 빨라진 듯 합니다. 그만큼 변화의 속도가 빠르다는 것인데, 40여 년 째 그 모습을 유지하고 있는 서점은 어떨지 궁금해졌습니다. 처음 이 서점은 1979년에 이라는 상호로 20여년 간 운영하였고 그 이후 상호를 이라 바꾼 후 지금에 이르고 있다고 합니다. 서대문구 창천동에서 서점을 하다가 작년 12월에 신촌장로교회 맞은 편으로 이사를 했지요. 글벗서점은 멀리서 보아도 책이 한 가득 눈에 들어왔습니다. 서점의 풍취를 물씬..
  • 함께해요 서대문/기자단이 본 세상 2017. 1. 31. 13:47
  • 신촌 추리소설 서점 '미스터리 유니온' 동네 책방의 추억속으로!
  • 신촌 추리소설 서점 '미스터리 유니온' 동네 책방의 추억속으로! 얼마 전 부터 동네서점이 하나 둘씩 생겨나고 있다는 신문 기사를 읽었습니다. 우리가 살고 있는 동네에 작은 서점이 생긴다는 것은 참으로 반가운 일이지요. 독서인구가 늘어나고 있다는 것이라는 생각에 즐거워지는 마음입니다. 일반서적들을 만날 수 있는 책방 뿐만 아니라 특정 장르의 서적을 만날 수 있는 곳도 속속 생기고 있다고 하지요. 새롭게 문을 여는 서점들은 특색이 있기에 사람들의 관심을 더욱 끄는 듯 하네요. tong지기가 찾아간 곳은 추리소설 책방이었습니다. 2016년 7월에 문을 열었으니 이제 다섯 달이 된 신선함이 가득 묻어나는 책방이랍니다. 이화여대에서 신촌역으로 내려오면(서대문구 이화여대길 88-11, 1층) 만날 수 있는 미스터리..
  • 함께해요 서대문/기자단이 본 세상 2016. 11. 29. 14:29
  • [독서][베스트셀러][처서] 처서를 앞두고 책 한 번 꺼내볼까요?
  • [독서][베스트셀러][처서] 처서를 앞두고 책 한 번 꺼내볼까요? 무더웠던 2014년 여름도 점차 끝을 향해 달리고 있습니다! 오는 8월 23일은 24절기 중 14번째에 해당하는 "처서(處暑)"예요! 처서는 "여름이 지나고, 더위가 가신다"는 의미를 가진 말이기도 하구요 여름이 지나면 가을이 오지요! 가을 하면 생각나는게 있는데... ...먹는거 말구요! @_@ 바로 [독서]입니다! 오늘 Tong에서는 오프라인 서점가와 인터넷서점가를 주름잡는 베스트셀러들을 소개하고자 해요! [창문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 스웨덴 작가 요나스 요나손의 장편 소설입니다! 격동의 세계사에 불쑥불쑥 끼어든 스웨덴 작은 마을의 100세 노인의 이야기네요. 마치 영화 [포레스트 검프]가 생각나는데요? 전세계적으로도 500만 부 ..
  • 함께해요 서대문/열린세상 이야기 2014. 8. 19. 10: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