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8일은 어버이날, 어버이의 은혜에 감사드립니다. 본문

5월 8일은 어버이날, 어버이의 은혜에 감사드립니다.

함께해요 서대문/열린세상 이야기 2012. 5. 7. 11:39

5월 8일은 어버이날, 어버이의 은혜에 감사드립니다.


내일은 5월 8일! 어버이날입니다 :)

전통적으로 효는 한국인들이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도덕이며 윤리입니다. 부모의 은혜에 감사하고 전통적인 효사상의 미덕을 기리기 위한 날이기도 합니다.

 

우리나라에서는 1956년부터 어머니날을 제정하여 기념하기 시작하였는데요.. 

어버이날을 기념일로 정하고 카네이션을 다는 의식은 미국의 기독교 문화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합니다. 


 어머니날의 유래와 관련해서 이야기를 잠시 들여다 보면 영국과 미국같은 기독교 국가에서 어머니 주일을 지키는 종교적 관습이 있었습니다. 

미국의 경우에는 1872년 보스턴 지역 교회를 중심으로 어머니날이 제안되었으나, 범국가적인 어머니날 제정 움직임은 필라델피아 출신 여성인 아나 자비스가 시작하였습니다. 그녀는 1907년 모친의 2주기 추모식에서 흰 카네이션을 교인들에게 나누어 주고, 어머니날을 제정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마침내 1914년 미국 제 28대 대통령 토머스 우드로 윌슨이 5월 둘째 주 일요일을 어머니의 날로 정하면서부터 정식기념일이 되었다고 합니다. 

우리나라의 어머니날의 탄생도 기독교 단체에서 시작하였습니다. 1930년 무렵부터 구세군 가정단에서 어머니 주일을 지키기 시작하였고, 1932년에는 감리교 연합회에서 5월 둘째 주일을 부모님 주일로 지킬것을 결의하였습니다. 


미국의 기독교 전통에서 시작된 어머니날이 유교적 전통을 가진 우리나라에 뿌리내리면서 우리 고유의 어머니날로 발전하게 된 것이지요. 1973년부터는 어머니뿐만 아니라 아버지를 포함하는 어른, 노인들을 공경해야 하는 전통적 미덕을 기리는 기념일로 거듭나게 되었습니다.




이번 제40회 어버이날을 맞이해 우리 서대문구에서는 5월 1일부터 어버이날인 내일까지 각 동 주민센터별로 경로잔치를 엽니다. 




어르신들을 위해 구립연희어린이집 원아들이 어르신들께 카네이션을 달아드리고 재롱잔치를 선보이는 우리 아이들이 너무 사랑스럽게 느껴지는군요^^ 그리고 이 모습을 보신 어르신들이 기뻐하시는 모습을 보니 기분이 좋아지네요!



어버이의 은혜에 감사드리며, 예쁜 카네이션과 함께 부모님께 물질적인 선물보다는 따뜻한 마음과 감사하는 마음이 담긴 편지를 직접 써 보시는 건 어떠세요?


또한 어버이날만큼은 전통적인 효가 중요한 규범이며 문화적 가치임을 재확인하는 날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어버이의 크나큰 은혜에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