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함께해요 서대문/열린세상 이야기' - 547
  • 어린이들의 건강한 식생활 문화 실천을 돕는 쿠킹버스
  • 요즘은 서구화된 식습관으로 인해 어린이들이 건강한 음식을 먼저 찾는 경우는 보기 드뭅니다. 각종 인스턴트 식품과 패스트푸드, 인공색소가 첨가된 달콤한 군것질 거리 등이 어린이들을 유혹하고 있기 때문이죠. 어린이들은 성장기에 있기때문에 건강에 해가 되는 불량식품과 인스턴트 식품을 멀리할 것을 강조하고 올바른 식습관을 길러줘야 해요~! 현대사회 어린이들의 식습관 문제 1. 맛있는게 좋아요! Go칼로리-뚱’s 中 깐풍기 탕수육 팔보채 난자완스 양장피 맛있다(맛있다) 맛있다 곱창 족발 보쌈 치킨 제육볶음 맛있다(맛있다) 맛있다 삼겹살 꽃등심 갈비찜 닭 껍데기 아롱사태 맛있다(맛있다) 맛있다 피자 햄버거 파스타 스테이크 감자튀김 맛있다(맛있다) 맛있다 비만으로 인한 고민을 담은 노래의 가사중 일부입니다~ ㅋㅋ 어..
  • 함께해요 서대문/열린세상 이야기 2011.03.11 17:10
  • 아날로그 예찬 – 나만의 우표로 설연하장 부치기
  • 친구의 연하장을 보고 벌써 1월의 중순이 되었습니다. 새해를 맞이하는 설렘보다 묵은해를 보낸 아쉬움이 누구에게나 가슴 한 켠에 남아 있을 것 같은데요. 최선을 다하지 못한 후회보다 한 해 동안 나를 지켜준 사람을 떠올려 보는 것이 우리의 미덕이죠. 그런데 저는 새해 자정이 되기 무섭게 다양한 기호로 조합하여 폭죽처럼 날아온 천편일률적 문자 메시지가 감사하긴 하지만 조금은 피하고 싶기도 하더랍니다.ㅎㅎ 그렇게 식상한 새해를 맞이하고 2011년에 익숙해져 있던 며칠전. 먼 곳에 떠나있는 친구에게 온 연하장 한통을 받고 엄청난 감동을 느꼈습니다. 비록 카드 한장에 불과한 연하장이었지만 그 속에 가득 담긴 오래된 친구의 정성스런 필체는 학창시절의 모습과 조금의 변화도 없는 듯 했죠. 새해에는 좋은일만 가득하길 ..
  • 함께해요 서대문/열린세상 이야기 2011.03.10 19:04
  • [서대문/맛집] 고깃집 '불타는 꿀꿀이' 에서 불타는 겨울밤을 함께
  • 하루 온종일 바쁜 일상에 어깨가 무겁고 피로로 지쳐있는 당신! 오랫동안 뜸했던 친구와의 소중한 만남을 기대하는 누군가 정처없이 거닐다, 발끝닿은 곳에 편안한 휴식과 맛있는 먹거리를 원하는 모든 구민 여러분을 위하여 제가 준비한 희소식입니다 ^^ 바로 ‘불타는 꿀꿀이’ 식당이에요~ 서대문 맛집 를 찾아서 가게 내 왁자지껄한 사람들의 이야기가 있고, 떠들썩한 분위기속에 훈훈함이 전해지며, 테이블마다 저마다의 삶과 관계가 이어지는 곳. 그안에 맛있는 냄새와 지글지글한 소리가 거리의 과객들을 유혹하는 곳. 거기에 주인의 푸짐한 인심까지 더해진다면 지금이라도 함께하고 싶지 않으시겠어요? 숯에 그울려진 달달한 향 은근히 입맛을 땡기는 기름진 갈매기와 뽈살들~ 거기에 쫄깃하고 바삭한 껍데기는 서비스!! 입안 가득 펼..
  • 함께해요 서대문/열린세상 이야기 2011.03.09 18:46
  • 향수를 담은 추억의 <청춘극장>, "참 예스럽다!"
  • 서대문 방문기 '예스럽다'라는 말을 입에 담은 지가 언제인지 아득합니다. 말은 사람의 정신과 인격을 담는 용기라고 하던데, 제 그릇 속에 담겨있는 ‘예스럽다는 것’은 참으로 낯선 곳에서 방향성을 상실한 이방인 처럼 이정표로의 절박함을 가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타인에 대한 무심함으로 무뎌져버린 프로이트의 잠재의식 저너머에 숨겨진 무의식적 행보의 전제적 사실입니다. 저는 제 무의식 안에서 이방인으로 존재하여 예스럽다는 사전적 의미가 지닌 맛이나 멋을 잊은 채 너무도 바쁘게 살아온 모양입니다. 고층 콘크리트 건물 숲 속 살가운 흙을 덮어버린 차가운 보도블럭 위를 방황하며 묵직한 자동차들의 구동소리와 그들이 밷어 내는 숨막히는 매연에 점점 지쳐갈 때 즈음, 제 시선을 붙잡는 곳이 있었으니 그곳은 제게 어느 잔..
  • 함께해요 서대문/열린세상 이야기 2011.03.09 18:08
  • [서대문/맛집] 신촌 맛집 '부산식당' - 지갑은 가볍게, 만족은 크게!
  • 급격하게 변동하는 격동의 시대에 모든것이 빛의 속도로 변하기만 하는 현대사회의 중심에서 현대인은 거친 조류에의 순응을 위하여 매일 새롭게 거듭나야만 하는 슬픈운명을 살고있죠. 그런데 여기, 시대와 세월을 초월하여 본연의 맛과 향을 간직한 채 바쁜 현대인의 뱃속을 든든히 채워온 - 거기에 가격까지 저렴한- 우리의 속된 맘으로 “기특하다”는 가게가 있다고 하여 젊음의 거리 신촌으로 나서게 되었습니다! ^^ 선진국가로 도약하는 대한민국의 수도 서울의 한복판 '첨단과 문화의 거리 신촌' 에서 이게 왠 말 인가요? 떡하니 부산이라는 상호를 대문짝하게 걸어 둔 부산식당의 맘씨좋은 사장님은 신촌의 중심거리에서 자신있게 장사를 하고 있었습니다. 부산식당 탐색전 어느정도의 배짱이기에 이런 호기를 부리는 가 싶어 들어선 ..
  • 함께해요 서대문/열린세상 이야기 2011.03.08 18:17
  • [서대문/맛집] 볼륨을 높여야 고기가 맛있어요~ 해담는다리 옆 생고기전문점
  • 입동이 지나서 일까 늦가을이라기 보다 초겨울에 가까워진 느낌입니다. ^^ 그래서인지 요즘 유난히 해가 짧아졌네요. 차가운 바람에 걸음을 재촉하다가도 아직 남아있는 늦가을의 풍경에 잠시나마 하루의 고단함을 풀어봅니다. 이럴 때 생각나는 한 잔의 유혹... 좋은 사람과 하면 좋지 않을까요? ㅋㅋ 우리 동네 명소인 '해담는다리'의 은은한 불빛을 받으며 그 길따라 걷다보면, 백열등 불빛아래 유난히 사람들로 부쩍거리는 집이 있습니다. 비좁은 공간임에도 불구하고, 테이블마다 여러사람들로 발디딜틈이 없습니다. 직장동료로 보이는 사람들이 여럿 눈에 띄었습니다. 메뉴는 기껏해야 달랑 3가지인데 왜 이리 사람들로 부쩍거리는 걸까요? ^^; 한 잔의 소주에 시름을 달래는 우리남편을 위해 우리 부부도 이들 대열에 합류하기로 ..
  • 함께해요 서대문/열린세상 이야기 2011.03.08 15:59
  • 서대문소통창구TONG 기자단과의 설레던 첫만남
  • 지난 11월 9일 서대문구청에서 블로그 기자단과의 만남이 있었습니다 ^^ 서대문구청 블로그 시민기자단은 평소 서대문구보에 멋진 글을 기재해오시던 분들로 구성되어있는데요, 오프라인으로 발행되는 글 외에도 온라인에서 서대문구의 소식을 바로바로 전해드릴 우리 TONG과 함께 해주시면 좋겠다고 생각되어 만남을 갖게 되었답니다! 앞으로 우리 블로그 TONG에서 활발하게 활동해 주실 거에요! 서대문구블로그 시민기자단과의 만남의 현장! 지금 바로 공개할게요^0^ 푸른 하늘 아래 서대문구청의 모습입니다. 하늘은 맑지만 사실 날씨는 무지 추웠는데요 살을 파고드는 차가운 바람에도 불구하고 시민기자단 분들을 만날 생각에 설렜답니다~ 우리 기자단분들을 만나기 위해 서대문구청으로 향하던 길. 평일의 오후라 한적해보이죠 우리는 ..
  • 함께해요 서대문/열린세상 이야기 2011.03.08 1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