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우리말 나들이] 달가림, 달돋이, 달기둥을 소개합니다. 본문

[순우리말 나들이] 달가림, 달돋이, 달기둥을 소개합니다.

사랑해요 서대문/문화와 교육 2014. 11. 6. 11:40

[순우리말 나들이]

달가림, 달돋이, 달기둥의 의미를 소개합니다.

 

 

 

높고 푸른 하늘이 펼쳐지고 기분 좋은 가을바람이 산들산들 불어 우리를 기분 좋게 만드는 계절, 입니다.

얼마 전에는 3년 만에 개기월식으로 붉은 달이 떴는데요.

첫 순서로 '달'과 관련된 순 우리말을 살펴 보려합니다.

 

우선 얼마 전 있었던 월식을 가리키는 순 우리말은 '달가림'입니다.

'달가림'현상을 다들 보셨는지 모르겠습니다. 가을에는 강가를 거니는 것도 참 운치가 있죠??

사랑하는 사람들과 '달이 막 떠오르는 무렵'인 '달돋이'때에 강가에 나가 산책을 하면서

 '달기둥'을 보는 것도 일상의 소소한 행복이 될 것 같습니다.

'달기둥'은 '달이 물 위에 비칠 때 물결로 말미암아 길어진 달그림자'를 뜻합니다.

 

또 밝은 달빛을 보며 '달그림자'를 보는 것도 정말 행복한 일이겠지요. '달그림자'는 '어떤 물체가 달빛에

 비치어 생기는 그림자'를 의미합니다.

이렇게 '달을 보고 즐기는 일'이라는 의미의 '달구경' 역시 순 우리말입니다.

이렇듯 우리말에는 '달'과 관련해서 만들어진 예쁜 단어들이 참 많습니다.

 

 

(자료 : 우리말 배움터 '순우리말 사전', 국립국어원 '정겨운 우리말', '표준국어대사전', 이화여대 국어문화원 제공)

 

 

 

 틀린 말 찾기

 

다음 말들 중에 한글맞춤법에 맞지 않는 것이 있답니다.

무엇일까요? 많이 그리고 빨리 찾으신 분을 오늘의 한글왕으로 임명합니다!!

댓글로 정답을 남겨주세요~^0^

 

어쭙잖다    해쓱하다    귀뜸 

 

찝질하다    뚝배기    찝쩍대다

 

넓죽하다    허위대    넙대대하다

 

 

 

 

 

 

 

6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