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쾌하게 생각하고 정리하고 말하는 방법 <생각정리스킬> 본문

명쾌하게 생각하고 정리하고 말하는 방법 <생각정리스킬>

함께해요 서대문/기자단이 본 세상 2019. 11. 25. 11:24

명쾌하게 생각하고 정리하고 말하는 방법 <생각정리스킬>


사람들은 하루에 얼마나 많은 생각을 하면서 살아갈까요. 생각하고 정리하고 그를 토대로 선택을 하면서 살아가는 것이 우리의 일상이지요. 복주환 작가의 <생각정리스킬>을 읽었습니다. 



'생각정리’ 시리즈를 저술한 복주환 작가는 연 200회가 넘는 강의와 컨설팅을 하는 전문가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이 책을 읽으면서 새삼 정리는 기술이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는데요. 여러분들은 어떤 방법으로 머릿속을 채우고 있는 생각들을 정리하시나요? 생각정리를 하는 도구 활용으로 가장 보편적이고 쉽게 할 수 있는 것이 일기쓰기가 아닌가 합니다. 


저자는 10년 째 일기를 써 오고 있다고 하네요. 일기는 단순한 기록을 넘어서 자신의 앞일을 계획하는데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하지요. 오래전 초등학교 다닐 때는 숙제로 일기쓰기가 있었던 것을 기억합니다. 가끔은 선생님이 일기를 검사하시고 선생님의 의견을 빨간색 펜으로 적어주시기도 했는데 두세 줄 정도 적힌 선생님 글을 읽는 것이 즐거움이기도 했습니다. 지금의 댓글 형식이겠지요?



지인의 아버지는 일기를 평생 써오셨다는 얘기를 들었습니다. 그 분의 일기는 그날그날의 사실을 기록한 것이어서(예를 들면 날씨, 만난 사람, 그날 일어난 여러 가지 일들, 동네 소식 등) 지난날이 기억나지 않을 때면 식구들이 아버지의 일기장을 펼쳐보았다고 합니다. 나도 한 번 해 봐야지 하다가 실천하지 못하고 있는데 다시 한 번 도전을 해 볼까 합니다.


이어령 전 문화부 장관 이야기는 우리들에게 시사하는 바가 매우 큽니다. 그분은 80대의 연세에도 불구하고 끊임없이 연구와 저술을 계속하고 계시지요. 이어령 교수님은 데스크톱 3대, 크기와 기능이 다른 노트북 컴퓨터 3대, 태블릿PC 1대 등 7대의 컴퓨터와 2대의 스캐너 등 각종 디지털 장비를 보유하고 적절하게 이용하고 있는데 그 첨단장비들은 뇌의 영역이 되었고 그에 따라 디지로그(디지털과 아날로그) 세상을 실천하신다는 이야기를 읽고 놀라움을 넘어서 감탄을 하게 되었습니다. 



한편, 숫자 3에 대한 이야기는 매우 흥미롭고 설득력이 있었지요. 숫자 3은 ‘완성’의 의미가 있다고 합니다. 3이라는 숫자는 스피치나 연설을 할 때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이는 힘을 갖고 있다고 해요. 서론 본론 결론도 숫자 3과 연관이 있고, 이야기를 할 때 3가지로 요점정리를 하면 상대방에게 논리적인 생각을 전달할 수 있으며 오랫동안 기억에 남게 된다니 앞으로 숫자 3의 의미를 생각하고 활용해야겠습니다.



제 5장에서 다루는 독서법은 단순히 읽는 것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오랫동안 기억에 남는 독서정리스킬이 필요하다는 것을 강조합니다. 사람의 기억에는 한계가 있기에 기록으로 남기는 것이 중요합니다. 독후감의 형식으로 쓰기보다는 ‘독서페이퍼’를 1장으로 기록하고 ‘독서리스트’를 만들라는 것이 핵심입니다. 한 페이지 독서정리 서식은 독서의 기본 정보인 장르, 제목, 저자, 시작일, 완료일을 작성하고 책을 읽게 된 동기, 줄거리 요약, 인상 깊은 구절 등을 간단명료하게 적어 놓는 것이지요. 그렇게 하다보면 체계적인 독서를 할 수 있음은 물론이고 깊이 있는 독서를 생활화 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많이 알고 있다고 말을 잘하는 것이 아니라고 하지요. 말을 잘 한다는 것은 그만큼 생각정리를 잘하기 때문이 아닐까요? ‘말을 재미있게 한다는 것은 재미있게 살기 때문’이라는 말에는 고개가 끄덕여졌습니다.



마지막 장에서는 생각정리를 잘하면 인생을 바꿀 수 있다고 말합니다. 이 책에서 말하는 인생정리3종 세트는 ① 일기 쓰기, ② 인생그래프 만들기, ③ 버킷리스트 작성이라고 합니다. 버킷리스트는 막연하게 쓰지 말고 실천할 수 있는 것부터 자세히 쓰고 반드시 실천유무를 기록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그러다보면 어느새 자신이 하고자 하는 일들을 차근차근히 해낼 수 있겠지요.



명쾌한 논리로 풀어나가는 이야기에 정신이 맑아지는 느낌이 드는 독서였습니다. 책표지 아랫부분에 쓰인 글귀인 <복잡한 생각은 스마트하게 정리하고, 단순한 생각은 아이디어로 창조하라!>는 이 책의 핵심을 꿰뚫는 주제가 아닐까 합니다. 자신의 생각을 제대로 정리하고 싶은 마음이 든다면 <생각정리스킬>을 꼭 읽어보길 권합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