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분 자가검진, 지하철 3호선 홍제역에서 만나는 건강사랑방! 본문

10분 자가검진, 지하철 3호선 홍제역에서 만나는 건강사랑방!

함께해요 서대문/기자단이 본 세상 2017. 9. 4. 13:36

10분 자가검진, 지하철 3호선 홍제역에서 만나는 건강사랑방!

 

‘건강사랑방’ 정겹게 느껴지지요?

홍제역 2번출구와 3번출구쪽으로 내려가면 작은 공간이지만 지역주민들의 기본적인 건강체크를 할 수 있는 코너인 '건강사랑방'이 한시적으로 운영되고 있답니다. 지난 8월 10일부터 9월 28일까지 매주 목요일 오후 2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되고 있는데요. TONG이 8월 31일 목요일에 건강사랑방에 다녀왔어요.

오후 2시 조금 넘어서 도착했는데 많은 분들이 건강사랑방 앞에서 접수를 하고 계셨습니다. 접수가 완료되면 인바디를 체크하고 혈압을 측정하게 되지요. 그리고 서대문구 근로자복지센터에서 출장 나오신 직원의 설명을 들으며 상담을 하는 순서로 진행이 되고 있었답니다. 

맨발로 올라선 후 나이와 신장을 입력하고 손잡이를 잡고 서 있으면 체지방, 근육량, 체중이 자동으로 기록이 되어요.

그 다음, 혈압을 측정합니다. 

인바디 체크와 혈압 측정이 완료되면 상담으로 이어집니다. 

많은 분들이 끊임없이 건강사랑방을 찾고 계셨지요. 홍제역이 덩달아 분주해졌어요~^^

근로자복지센터의 최경순 센터장님을 만나보았습니다. 

“가장 기본적인 검사를 통해서 자신의 건강상태를 어느 정도 알 수 있습니다. 홍제역을 지나는 분들의 관심이 매우 많습니다. 특히 어르신들께서 검사를 받으시고 만족해하시지요. 보통 50명~60명 정도가 검사를 받으십니다. 자신의 체지방지수, 근육량, 체중을 토대로 건강상태를 상담받게 되는데 간단한 운동법도 알려드리니 좋아하세요.

건강에 가장 좋은 것은 걷는것이라고 하지요. 서대문구는 안산자락길과 홍은동에서 시작되는 북한산 둘레길, 그리고 홍제천 등 걷기 좋은 곳이 참 많습니다. 저의 바람은 지역주민들께서 이러한 길을 많이 이용하셨으면 하는 것입니다. 9월 28일까지 네 번의 기회가 더 있으니 많은 분들께서 건강사랑방을 찾아주시길 기대합니다."

홍제동에 거주하시는 김OO(66세)님의 표정이 아주 밝습니다. 검사결과가 만족스러운 듯 해요.

“혈압과 체중이 정상인데 체지방이 약간 높다고 해요. 걱정할 정도가 아니라 다행이라 생각하고, 상담하시는 분이 일상생활에서 꾸준히 걷기운동을 하면 좋다고 하네요. 이제 날씨도 선선해졌으니 친구들과 홍제천을 걸어야겠어요.”

전철을 타고 원당으로 가려던 길에 검사를 받으셨다는 지OO(72세)님은 이런 이야기를 해 주셨어요.

“복부비만을 주의해야 한다고 상담해주시네요. 이제부터라도 부지런히 운동을 해야겠어요. 지나는 길에 기본적인 건강 검사를 받게 되어 기분이 좋습니다.”

서대문구 근로자복지센터 직원 한 분은 체지방을 낮추는 운동법으로 유산소 운동이 가장 좋다고 하시네요. 유산소 운동은 빠르게 걷기, 달리기, 수영, 자전거 타기, 줄넘기 등이 있답니다.

그리고 근력운동은 아령들기, 윗몸 일으키기, 스트레칭, 누워서 다리 들어올리기(이 운동은 복부비만에 좋답니다) 등이라고 해요. 

홍제역에서 만나는 건강사랑방!

앞으로 네 번 더 만나실 수 있습니다. 9월 28일까지 매주 목요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홍제역에 들러보세요~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