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초시기] 성묘철 벌에 쏘였을 때 증상, 응급처치 방법은? 본문

[벌초시기] 성묘철 벌에 쏘였을 때 증상, 응급처치 방법은?

함께해요 서대문/열린세상 이야기 2015. 9. 4. 08:50
[벌초시기] 성묘철 벌에 쏘였을 때 증상, 응급처치 방법은?

 

 

벌초! 우리나라는 벌초문화가 있답니다.

벌초는 조상의 산소에 자란 풀을 제거하고 묘 주위를 정성껏 정리하는 미풍양속인데요.

돌아온 벌초의 계절! 옛 관습대로 따지면 벌초 시기는 24절기 중에서 처서와 백로일 사이에 하는 것으로 알려져이써요. 올해 처서는 8웡 23일, 백로는 9월 8일이랍니다. 8월 23일부터 9월8일 까지를 벌초 기간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벌초시기에 주의해야할 일이 있는데요. 바로 벌에 쏘였을 때 입니다.

8,9월은 벌들의 개체 수가 많아지는 시기에요. 벌초 시 벌에 쏘이는 경우도 많이 발생하게 되고요.

벌에 쏘였을 때 응급처치 방법을 알아두면 좋겠죠? 지기가 지금 바로 소개합니다.

 

<자료출처 :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벌에 쏘였을 때 증상


  벌에 쏘일 경우 초기 증상으로는 쏘인 부위의 가려움, 통증 및 붓는 등의 국소적 상이 대부분입니다.

          그러나 심할 경우 벌독에 의해 생명을 위협할 수 있는 알레르기 반응(전신적 과민성 반응)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말벌의 독성은 꿀벌에 비하여 15배에서 30배 이상 강하고 여러 차례 계속해서 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벌초를 할 때는 자극적인 향수나 화장품, 밝고 화려한 옷을 피하고 긴 소매 옷을 입으며, 심혈관 질환이나 호흡기 질환이 있을 경우 벌에 쏘이면 치명적일 수 있기 때문에 더욱 조심해야 해요.

 

 

  벌에 쏘였을 때 응급처치 방법


 환자를 벌이 없는 안전한 곳으로 이동시킵니다.

 피부에 벌침이 박혀 있는지 살펴본 후 침이 피부에 남아 있는 경우에는 침을 손톱이나

     신용카드 같은 것을 이용하여 침을 피부와 평행하게 옆으로 긁어주면서 제거해 주세요.

      ※ 핀셋 또는 손가락을 이용하여 침의 끝부분을 집어서 제거하기 않도록 유의해 주세요.

 

 

 침이 피부에 없거나 제거한 후에는 벌에 쏘인 자리를 비누와 물로 씻어 2차 감염을 예방해주세요.

      쏘인 부위에 얼음주머니를 10~15분간 대주면 붓기를 가라앉히고, 통증감소 및 독소의 흡수속도를

      느리게 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쏘인 부위에 가려움과 통증만 있는 국소적 증상만 있는 경우에는 항히스타민제 복용이 가려움증에

      도움이 되고, 진통제 복용은 통증을 줄이는데 도움이 됩니다.

 

 기존에 벌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 또는 벌에 쏘인 후에 몸이 붓고, 가렵고, 피부가 창백해지고 식은땀이

      나거나, 두통, 어지럼증, 구토, 호흡곤란, 경련 및 의식저하 등의 전신성 과민성 반응이 나타나는

      경우에는 즉시 필요한 응급조치(심폐소생술)를 시행하면서 신속히 의료기관으로 이송해주세요.

<자료출처 : 보건복지부>

 

 

추석 명절을 준비하는데 있어서 벌초도 중요한 요소중 하나인데요.

조상님들의 묘소를 찾아 깨끗하게 돌보며

제사를 올리고 다가오는 한가위 안전하고 즐겁게 보내세요~

 

2 Comments
  • 프로필사진 벌침이야기 2015.09.07 19:00 <잘못된 벌침 상식 시정하여 국민생명 보호요청>

    벌에게 쏘였을 적에는 쏘이자마자 즉시(0.5초이내) 몸에 박힌 침을 자신의 손톱으로 긁어서 제거해야 벌독이 몸안으로 과하게 들어가지 않아 낭패를 당하지 않습니다.

    신용카드를 사용하려면 주머니에서 지갑을 꺼내고 지갑에서 카드를 찾아 사용하려면 시간이 많이 걸려(1초이상 수십초,카드가 야외에서 없으면 수시간 걸리므로)그러는 사이 벌독이 과하게 몸속으로 들어가서 사망하게 되거나 치명적인 낭패를 당하여 장례식장이나 병원응급실 매출 올려주는 결과를 초래합니다.

    일부 불순한 의도를 가진 세력들이 종종 잘못된 벌침상식을 가지고 국민생명을 위협하기도 하니 제대로된 상식을 정통으로 습득하시어 생명보호에 만전을 기하시기 바랍니다. 때로는 소방 관련 기관에서도 아무 생각 없이 불순한 의도를 가진 세력들에게 놀아나기도 하니 믿음이 가지 않다면 직접 실험해 보시기 바랍니다. 신용카드로 벌침 뽑다가 사망할 수도 있으니까요. 벌에게 쏘였을 적에는 침을 빼내는 도구의 문제가 아니라 침을 얼마나 빨리 빼내는 것이 관건이랍니다.그러므로 인간이면 누구나 항상 몸에 지니고 다니면서 즉시 사용할 수 있는 손톱이야말로 세상에서 가장 빠르게 침을 제거하는 도구랍니다.

    [출처] (정통안전공짜벌침,벌침이야기책 출간) |작성자 공짜벌침 벌침이야기1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tongblog.sdm.go.kr BlogIcon 서대문 소통창구, TONG (서대문구청) 서대문TONG 2015.09.08 11:15 신고 안녕하세요 벌침이야기님~ 말씀해주신 좋은 의견 감사합니다. 위에도 언급되어 있지만 손톱이나 카드를 사용해서라고 명시하였습니다. 위 내용은 보건복지부 자료를 근거로 작성한 내용입니다. 아침 저녁으로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어요~ 감기 걸리지 않게 몸 관리 잘하세요!
댓글쓰기 폼